• 최종편집 2024-06-14(금)
 

당진시는 지난 1일 삽교호 바다공원에서는 열린 18회 생활원예 경진대회(접시 분야)’에서 도시농업관리사 양성 과정을 수료한 교육생들이 최우수상·우수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생활원예 경진대회는 생활원예 저변확대와 반려 식물 산업 활성화를 위해 충청남도농업기술원 주관으로 매년 현장 경진으로 진행된다. 접시 분야는 직경 50cm 내외 규격으로 실내(거실, 방 등)의 좁은 공간에 배치 가능하며, 스토리가 있는 접시정원 조성 능력을 경진하는 것이다.

 

당진시 대표로 참가한 장은희 씨(신평면)가 출품한 추억의 힐링여행은 어린 시절 추억을 생각하며 옛날 신작로길(비포장길)을 표현해 높은 평가를 받아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김수정 씨(송악읍)가 출품한 자연주의 다육정원은 자연의 기운을 느낄 수 있는 다육을 소재로 수반을 이용한 독특한 구상으로 우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한편, 수상작을 포함한 모든 출품 작품은 삽교호 바다공원에서 61일부터 613일까지 전시된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당진시 대표로 도시농업관리사 양성 과정수료생들이 우수한 성적을 내 자랑스럽다. 앞으로도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해 도시농업 활동과 생활원예가 확산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태그
첨부파일 다운로드
뉴스-10.jpg (10.7K)
다운로드

전체댓글 0

  • 4915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당진시, 도 생활원예 경진대회에서 최우수상 우수상 쾌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